- 이글은 불의의 사고로 날려먹은 포스팅을 재구성한것입니다. -

작은 회사의 경우라면 (제가 일하는곳 처럼) 고객의 문의가 들어오면 프로그램을 동작해보고
그러한 케이스의 문제가 왜 생겼는지 파악하고 답변을 하거나 수정을 하는데

포털의 경우는 아마 부서별로 고객센터 전담팀이 업무메뉴얼에 따라서
업무처리를 진행 할꺼라 예상을 해봅니다만..

당하는 고객 입장에선 답답하기 그지 없습니다.


싸이월드에서 답글이 남겨지거나 하면 문자가 오는 서비스가 있었는데 이게 은근 귀찮기도 하고 해서 오지 않도록 설정하고 지냈었습니다.

그런데 얼마전 1시간 간격으로 똑같은 광고문자가 전송되었습니다.

설정을 잘못했나? 한참 살펴보다가 고객센터에 문의를 했지요.

그리고 받은 답변은...참..메뉴얼적이고 기계적이구나..싶더군요

다시 문의를 하니 담당 부서로 넘겼나 봅니다.

그리고 또 몇일뒤에 겨우 문제가해결된 모습을 보니..

업무 메뉴얼에 문의한 고객이 최소한의 시도를 해보고 문의를 한것인지 판단하는 부분도 들어가 있으면 좋겠단 생각입니다.

그런데 최근 광고메일 수신 거부 설정을 하다보니 이런 수신거부에도 불구하고 문자나 메일이 오는 사이트들이 많더군요.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텍스트 큐브 와 이글루스...  (0) 2008.12.23
다음 웹툰 RSS  (0) 2008.12.22
조금은 답답한 고객센터의 답변  (0) 2008.12.16
스팸 메일 처리 하기  (0) 2008.12.16
pe.kr 도메인 무료 등록 이벤트  (0) 2008.12.12
Debt deflation  (0) 2008.1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