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다니는 정보는 10월 15일 발매

요금제는 4만원부터 9만원까지

데이타는  무선데이타와 넷스팟 이용가능

..................

이라는 떡밥을 덥석 물었다.
한번쯤 사볼까? 하는 생각이 들게끔 하는 떡밥이다.
사용중인 LGT의 4655 스마트폰에  GPS와 WIFI가 탑재가 되어 있었다면
아.. 나오는가 보다... 그러고 말았을지도 모르겠다.

4655 마음에 들지만 그만큼 아쉬움도 많은 기종이다.
요새 SKT의 엑스페리아 버스가 지나다니는걸 보고  살짝 고민해봤는데
데이타 요금제가 저질인지라  내키지 않았다.

데이타 요금제가 쓸만하게 변경된다고는 하지만 어찌될지 모르겠다.


아이폰에 그냥 데이타 통신만 가능한 그런건 안나오나?
어차피 전화기로 쓰고 싶은 생각은 없으니 말이다. ㅎㅎ







지금 내는 요금이 고작 만원이 채 되지 않는데 4만원씩 내고 저걸 쓰게될까?

'생각 > 관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알라딘 서점, activex를 버리다  (0) 2010.01.01
발빠른 네이버의 대처  (0) 2009.12.11
아이폰 떡밥을 덥썩 물다  (0) 2009.09.24
아이폰 환상  (0) 2009.06.24
세브리깡 25화  (0) 2009.06.23
흥미진진 시티홀  (0) 2009.05.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