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규직, 이랜드, 기독교

사실 노동문제와 종교를 들먹이는건 말이 안되는것인데.

그래서 가능하면 따로 생각하려고 노력했었다. 근데..볼수록 이건 아니지 싶다.


논리가 흡사...유사종교 같다...누구에게나 평등하신 하느님이 아니라

내 하느님은 널 미워해...이런 논리랄까?


"자신의 달란트(임금)의 불만을 갖지 않은 성실한 종의 소임을 다 하도록" 이란 기도 제목은...섬찟 하기 까지 하다.

( http://blog.daum.net/moveon21/6191571 모두 다섯가지의 기도 제목이 있다)


아는 동생이 이랜드에 다니기 때문에 12월에 행사 준비할땐 바쁘고 힘들다는 소리는 종종 들었는데

그 실체를 보니...말도 안나온다..푸헐헐

성경공부를 노조 탄압의 도구로 사용하다니..

"성경엔 노조 없다" 이랜드식 노무전략 계열사로 번식 중


회장이 다닌다는 "사랑의 교회" 는 도데체 무얼 가르치는 교회인것일까?

검색해보니 서초구에 있는 대형교회...종파는 뭔지 모르겠다..

적어도 그 교회에서는 사랑을 가르치진 않는것 같다.



내가 성경을 구절 구절 떼어 내어 분석하는걸 싫어 하는게 아마 이런 이유때문이 아닐까 싶다.

"네 이웃을 네 몸 같이 사랑하라" 는 어디다 갖다 버린것일까?

'생각 > 연결사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민사반, 외고반, 과학반  (4) 2008.02.18
삭막한 세상  (1) 2007.09.18
재미 있는 종교 생활  (2) 2007.07.20
뭔말인지 알지?  (2) 2007.07.08
11억 부과되는 무선인터넷  (2) 2006.12.20
올해 전어는 왜 비싸게 팔렸던걸까?  (0) 2006.12.15
  • BlogIcon jane 2007.07.20 23:18

    헐~
    그런데 입사당시에 투철한 종교의식을 가진 기독교인 사원만 뽑는것같던데..
    제가 볼땐 회사 경영이 그냥 기독교식인것같은데..

  • BlogIcon Dummy 2007.07.22 00:52

    jane // 아니에요. 제 후배..입사 당시 그닥 투철 하고는 거리가 좀 있었습니다.. 지금은 좀 모르겠군요 ㅎㅎ